상단여백
HOME 신행
대견사, 다른 복식·지물 '1250 나한' 점안동국불교조각원 주기철 원장 등 작가 7명이 조성

〔앵커〕

하늘 닿는 절 대구 비슬산 대견사가 부처님 상수제자 1250 나한을 모시고 점안법회를 봉행했습니다. 1250 나한은 제각기 다른 복식과 지물이 특징인데요, 대구지사 엄창현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
〔리포트〕

하늘 닿는 절 대견사.

지난 2014년 3월 중창해 불자들의 기도 도량으로 거듭났습니다. 

중창 불사한 지 8년 만에 1250 나한님을 모시고 지난 24일 대견보궁에서 점안법회를 봉행했습니다. 

점안 법회는 대견사 회주 성문스님을 증명법주로 주지 법희스님과 원광사 주지 원광스님 등이 동참했습니다.

성문스님  / 대견사 회주
(대견보궁에서 부처님의 상수제자 1250분을 모신 걸 저도 여러분과 함께 대단히 환희스럽고 기쁩니다. 부처님의 무한한 복력과 지혜의 힘으로 우리 모두 소원성취하시기 바랍니다.) 

봉안된 1250 나한은 제각기 다른 복식과 지물이 특징이며, 동국불교조각원 주기철 원장을 비롯해 작가 7명이 조성했습니다.  

성문스님  / 대견사 회주
(상수제자들이 부처님의 그 복력과 지혜를 이어받아서 면면히 오늘까지 우리불교가 이 땅에 등불이 환한 정법의 등불, 지혜의 등불, 복력의 등불을 밝히고 있습니다. 우리 스스로가 지혜의 등불을 밝히고 복력의 등불을 밝히게 될 겁니다.)   

법회는 지난 4월 등장한 K-사찰방역 1인 텐트 등을 이용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습니다. 

이날 불자들로 구성된 현악 5중주 부디앙상블과 대견사 비차안상블 중창단의 아름다운 공연으로 깊어 가는 가을 산사를 수놓았습니다. 

BTN 뉴스 엄창현입니다.


대구지사 엄창현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지사 엄창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