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한국방문의해 외국인 템플스테이‥3만원으로 1박 2일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 한국방문의 해를 맞아 오는 4월부터 7월까지 외국인을 대상으로 전국 28개 템플스테이 운영 사찰에서 특별 템플스테이를 진행합니다.

서울 화계사에서 범종체험과 스님과 대화, 인천 연등국제선원에서 선명상과 걷기명상, 강원 낙산사에서 108배와 108염주 꿰기 등을 체험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2023~2024 한국방문의 해’를 맞아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열린 이번 행사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방문의해위원회가 공동 주최해 선착순 1000명의 외국인에게 3만원으로 1박 2일 템플스테이를 체험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불교문화사업단장 만당스님은 “템플스테이는 나이, 종교, 국적을 불문하고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한국 대표 전통문화 콘텐츠”라며 “이번 행사가 외국인에게 한국 전통문화를 알리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박성현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