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교
대구 도심 환하게 밝힌 황룡사9층탑등

〔앵커〕

서울을 시작으로 전국에서 장엄등을 밝히며 '불기2567년 부처님오신날 축제 분위기를 더 하고 있습니다. 대구불교계는 황룡사 9층목탑등으로 도심을 환하게 밝혔다고 하는데요. 대구지사 엄창현기자가 보도합니다.
---------------------------------
〔리포트〕

부처님이 이땅에 오심을 기뻐하는 달구벌 대종소리가 대구 도심으로 울려 퍼집니다.

코로나19를 이겨낸 국민적 화합과 평화의 염원을 담았습니다.  

지난 27일 '불기 2567년 달구벌 점등식'이 대구 국채보상공원에서 열렸습니다. 

 
능종스님 / 대구불교총연합회 회장 (동화사 주지)
(오늘 점등법회를 계기로 대자비 대지혜의 불빛이 모든이들의 고뇌와 고통을 치유하는 공덕의 자리가 되기를 기원드립니다.)

황룡사 9층 목탑을 재현한 올해 봉축장엄등이 환한 빛으로 세상을 밝히듯 부처님의 지혜로 세상을 맑히자는 의미를 담았습니다. 

도원스님 / 대구불교총연합회 수석부회장 (대성사 주지)
(올해 모든 사찰에서 밝히는 형형색색의 등불이 청정한 불심의 등불이 되어 우리 세상 곳곳을 밝히는 자비의등 희망의 등불이 되도록...)

증혜정사 / 대구불교총연합회 이사 (대한불교진각종 대구교구청장)
(우리도 지혜를 밝히고 자비를 실천함으로써 부처님과 같이 살면 우리 사는 이 세상을 풍요롭고 아름다운 불국토로 가꿀 수 있을 것입니다.)

대구불교총연합회는 매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대구시 중심을 연등과 봉축탑으로 장엄하고 시민과 함께 축제 분위기를 나누고 있습니다. 

홍준표 / 대구시장
(부처님의 가피가 대구,경북에 펼쳐지고 그리고 온 나라에 펼쳐져서 대구시가 다시 한번 벌떡 일어서는 한 해가 되기를 부처님께 기도하겠습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를 이겨낸 온 국민이 부처님 가르침으로 마음의 평화를 되찾고 평등하게 공존하자는 의미를 담았습니다.

임담 의현 대종사 / 동화사 2대방장
(부처님께서는 고통받는 중생을 제도하고 탐진치 삼독을 소멸하고 고통과 슬픔과 고뇌가 없는 이상세계에서 우리 모든 인류와 다함께 수용하기를 기원하십니다.)

대구 달구벌 점등식은 부처님의 가르침을 되새기고 전쟁과 분쟁이 없는, 평화로운 세상에 대한 발원을 한 데 모았습니다.


BTN 뉴스 엄창현입니다.
 


대구지사 엄창현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지사 엄창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