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보각사 주지 무진스님, 동국대에 3억 원 기부동국대 내 ‘좌선실’ 개선기금으로 활용 
(왼쪽부터) 무진스님을 대신하여 김진한 대표변호사와 동국대학교 윤재웅 총장이 기부금 전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동국대학교(총장 윤재웅)는 지난 7일 오후 2시 서울 종로 보각사에서 주지 무진스님이 동국대 윤재웅 총장에게 교육환경개선기금 3억 원을 기부했다고 8일 밝혔습니다.  

이번 기부는 윤재웅 총장 취임 이후 성사된 첫 기부전달식으로 좌선실 환경개선 공사를 통해 스님의 법명을 따른 ‘무진선원’으로 재탄생하게 된다고 동국대 측은 밝혔습니다. 

좌선실은 동국대학교의 중심인 팔정도에 위치한 불교대학 건물 내 설치돼 있으며, 학생들이 불교에 대한 기본적인 소양을 습득하고 부처님의 가르침을 처음 접하는 소중한 인연이 시작되는 곳이어서 이날 기부의 의미가 크다는 평갑니다. 

스님의 소중한 정제로 재탄생하게 될 좌선실이 큰 포교의 디딤돌이 될 예정입니다.

보각사 주지 무진스님은 “나날이 학교가 발전하는 모습에 뿌듯하고, 불교 발전을 위하여 동국대학교가 앞으로도 훌륭한 인재를 계속 길러주길 바란다”며 기부에 대한 소회를 밝혔습니다. 

또 “앞으로 몸이 불편하여 고통 받는 스님들을 도울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며 “스님들의 의료 복지를 위하여 불교계가 모두 함께 많은 관심과 도움을 베풀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습니다 . 

윤재웅 총장은 지속적인 학교에 대한 사랑과 후원에 감사를 전하고, “스님의 큰 뜻을 기억하고 신임 총장으로 마음먹은 학교발전의 큰 포부를 실천하여 불교발전으로 이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습니다. 

이날 기부식에는 무진스님을 대신하여 김진한 대표변호사(법무법인(유한) 대륙아주)가 기부금액을 전달했으며, 동국대 하홍열 대외협력처장과 박훈선 대외협력실장이 함께 참석했습니다. 

동국대학교는 무진스님은 이번 기부 외에도 2008년부터 장학금과 교지매입, 교육환경개선기금 등 총 5,300만원을 본교 발전을 위해 기부해 왔다고 덧붙였습니다. 

 


하경목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경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