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조계사, 육아어울림센터 '증강현실 벽화' 설치 후원
옥인 육아어울림센터에 고흐 명화 AR 벽화가 설치된 모습. 사진=종로구 제공

대한불교조계종 직할교구 총본산 조계사(주지스님 지현)가 서울 종로구 옥인 육아어울림센터 ‘AR(증강현실) 벽화’ 설치를 후원했습니다. 

서울 종로구는 22일 조계사의 후원으로 옥인 육아어울림센터 프로그램실에 실제로 살아 움직이는 듯한 AR(증강현실) 벽화를 설치했다고 밝혔습니다. 

AR은 실제 환경에 가상 사물이나 정보를 합성해 마치 원래부터 존재하는 사물처럼 보이도록 하는 컴퓨터 그래픽 기법을 뜻합니다. 

오는 27일부터 아동·청소년에게 미디어아트 체험 기회가 제공되는 AR벽화는 총 6점으로 고흐의 해바라기와 트릭아트를 접목시킨 작품과 자기 자신을 직접 소개하는 반 고흐의 자화상, 벽과 바닥을 이용해 노 젓는 배를 구현한 그림 등이 있습니다. 

종로구는 누구나 모바일 앱 '스펀지AR'을 내려받은 뒤 벽화에 휴대전화를 갖다 대면 실감나는 AR벽화를 만나볼 수 있고 사진이나 동영상 촬영도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별도의 예약이나 비용 없이 매주 수요일부터 토요일 오전 10시~오후 4시 옥인 육아어울림센터를 방문하면 됩니다. 

정문헌 종로구청장은 "조계사 후원으로 주민들에게 새롭고 다양한 증강현실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기존에 우리에게 익숙한 명화가 눈앞에서 움직이고 쏟아지는 이색적인 경험을 통해 지역 아동이 상상력을 키우고 건강히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BTN불교TV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TN불교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