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조계종, 잼버리 대원들에게 한국 사찰 체험 지원

 

조계종이 새만금을 떠나 잼버리 대회 일정을 이어가는 전 세계 청소년 스카우트 대원들이 사찰에서 한국의 전통 불교문화와 역사, 자연을 체험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특히 잼버리 대원들이 대중교통 등을 이용해 접근하기 좋은 서울지역 사찰 12곳을 중심으로 한국의 전통 사찰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서울지역의 경우 조계사(종로구), 봉은사(강남구), 천축사(도봉구), 금선사(종로구), 길상사(성북구), 관문사(서초구), 경국사(성북구), 화계사(강북구), 국제선센터(양천구), 진관사(은평구), 묘각사(종로구), 수국사(은평구)에서 템플스테이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사찰에 방문한 대원들은 언제든지 인종, 성별, 종교와 관계없이 주요 전각을 참배하고 사찰의 역사와 문화를 상징하는 성보문화재를 친견할 수 있으며, 참선, 명상, 금니사경, 스님과의 차담, 사찰음식 만들기 등 사찰마다 특화된 불교문화를 체험할 수 있습니다.

서울지역 템플스테이 사찰 12곳 중 상시로 외국어(영어) 안내가 가능한 곳은 조계사, 봉은사, 국제선센터, 묘각사, 금선사, 진관사, 화계사입니다.

사찰 방문을 희망하는 잼버리 참가팀은 템플스테이 홍보관에 전화(02-2031-2000)로 문의하거나 템플스테이 인스타그램(www.instagram.com/templestay)에 DM으로 문의하면 개별 상황에 맞는 더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한편, 2023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대회 종료 이후에도 독일 스카우트팀이 평창 월정사(8/12~13), 예산 수덕사(8/15~16, 8/16~17) 경주 골굴사(8/12~13, 8/14~15, 8/16~17, 8/18~19)에서 1박 2일 템플스테이를 체험합니다.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