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교
‘동양금박빌딩’ 3월 철거‥조계사 성역화 박차

〔앵커〕

조계종 총본산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이 신년 기자간담회를 열고 다섯 가지 과제를 발표했습니다. 총본산 성역화 사업의 현주소를 짚어보고 어린이, 청소년 불자양성을 위한 구체적인 계획까지 밝혔는데요, 정준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
〔리포트〕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은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이웃과 함께하는 조계사’로 온․오프라인 포교와 전법 사명을 다하겠다며 다섯 가지 과제를 밝혔습니다.

그 중 첫 번째 과제로 조계종 총본산 조계사 성역화를 꼽았습니다.

2015년 시작해 총본산으로서 위상을 세우려고 많은 곳을 매입해 왔고, 지난해 말 난제였던 동양금박빌딩 매입을 완료했습니다.

현재 입점 업체들이 이주할 건물의 리모델링과 인허가 문제 등으로 지체됐지만 오는 3월 3일 철거식이 진행됩니다.

지현스님 / 조계사 주지 
(철거식을 계기로 한국불교 총본산 성역화 사업의 가시화와 주변정비는 물론 총본산의 사격을 갖추기 위한 조계사 사부대중의 정진은 계속될 것입니다.)

지현스님은 어린이, 청소년 포교 활성화를 두 번째 과제로 꼽았습니다.

천진불 법회가 끝나고 할 일 없이 부모님을 기다리는 것이 아니라 악기를 배우며 친구들과 소통하는 42명의 오케스트라단이 창단됩니다.

이 오케스트라단은 연습을 거쳐 올 하반기 조계사 국화축제에서 첫 공연을 선보일 계획입니다. 

지현스님 / 조계사 주지 
(조계사 어린이 청소년 오케스트라의 창단과 첫 공연을 목표로 연주 가능한 어린이 청소년 불자들을 모집해 악기별 연습을 통한 신행활동을 병행해 미래 세대의 주역 어린이 청소년 불자 포교에 매진하고자 합니다.)

포교 뿐 아니라 새롭게 출범한 27대 신도회를 주축으로 봉사와 교육 활동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입니다.

대사회 지원 사업도 확대해 나갈 계획입니다.

종로노인종합복지관, 서울노인복지센터, 낙산․선재 어린이집 등 수탁기관 운영을 통해 지역사회와 함께 소통해 나갈 예정입니다.

지현스님은 마지막 과제로 미디어 신행활동 강화를 꼽았습니다.

조계사의 소식을 생생하게 전하는 VJ콘텐츠와 온라인 영상법회, 불자들과 나누는 진솔한 신행이야기 ‘불짬뽕 시즌 2’ 등 재미와 감동으로 불자들에게 다가갈 방침입니다.

지현스님 / 조계사 주지 
(스마트폰의 대중화로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온라인을 통한 소통은 일상을 넘어 필수가 되고 있습니다. 조계사는 기도 및 수행 콘텐츠를 공유하고 조계사 소식 및 포교 프로그램을 계속 개발해 불자들의 능동적이고 다양한 신행생활에 보탬이 되고자 합니다.)

조계사가 다양한 활동을 예고하며 2023년 한 해 동안 많은 변화를 이뤄나가겠다고 선언했습니다.

BTN 뉴스 정준호입니다.
 


정준호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