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조계종 종정 예하 "부처님, 참삶 인도하기 위해 이 땅에 오셨다"불기 2568년 부처님오신날 봉축 법어 내려

조계종 종정 예하 중봉 성파 대종사가 오는 15일 불기2568년 부처님오신날을 맞아 봉축 법어를 내렸습니다.

종정 예하는 "부처님께서 사바세계에 오심은 참으로 만나기 어려운 희유한 일이요, 사바세계에 지혜광명을 비춰주신 경하스러운 일"이라며 "모든 중생에게 본래 구족한 여래의 지혜덕상을 활용해 부처의 삶, 참삶을 살 수 있도록 인도하기 위해 이 땅에 오셨다"며 부처님이 이 땅에 오신 의미를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부처님께서는 우리에게 대립과 갈등은 화합으로 치유하고, 탐욕과 무지는 청정으로 다스리며, 중생의 행복을 위해 바라밀 실천을 권장하셨다"며 "모두에게 구족한 지혜덕상을 인정하고 활용하면 넉넉하고 원만하며 행복한 삶을 살 수 있고, 화합으로 살아가면 곳곳의 물이 바다로 모이듯 모든 이들이 하나로 모여 동체대비를 실천하며 살게 된다"고 설했습니다.

종정 예하는 "청정한 삶은 불안과 공포가 소멸되고 대립과 갈등이 치유되며 모두가 신뢰하여 한 몸이 되게 하며, 바라밀 실천은 위기를 기회로 활용하고 삶의 터전을 넓히는 최고의 방편"이라며 "어떠한 허상에도 속지 않고, 한 중생도 외면하지 않는 대지혜인이 되고 대자유인이 되기 위해서 우리는 부처님께서 이 땅에 오심을 찬탄하고 실천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