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고청 박재용 작가, 묘법연화경 170곡병 서예전

고청 박재용 작가가 두 번째 개인전 ‘묘법연화경 170곡병’ 서예전을 열었습니다.

지난 16일 대구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묘법연화경 170곡병 발표’ 서예전에는 5년간 7만 여자를 쓴 대형 서예작품을 비롯해 반야심경 등이 전시됐습니다.  

전시작은 전서와 예서 작품과 함께 불화작품도 다수 전시돼 이목을 끌었습니다.

30여 년 동안 부처님 경전을 써온 고청 박재용 서예가는 2009년 이후 15년 만에 전시를 열어 오는 21일까지 이어갑니다.
 


대구지사 안홍규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지사 안홍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