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윤석열 정부 의도된 종교편향 중지하지 않으면 분연히 행동할 것"

조계종 중앙종회 종교편향불교왜곡대응특별위원회가 국가 주요 인사정책에서 편향적 인사정책을 즉각 중지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종교편향불교왜곡대응특별위원회는 오늘 발표한 성명에서 "윤석열 정권은 출범이래 지속적으로 통합이 아닌 갈등을 조장하고, 사회간 종교간 분열을 초래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특히 "윤석열 정부의 장∙차관, 대통령실의 참모들, 군 장성에 이르기까지 불자들이 거의 전무한 현실은 매우 의도된 종교편향이라 할 수 있다"며 "이 정부가 의도적으로 1,700여년 우리 민족과 역사를 함께 한 불교를 도외시하고 불교인을 배제하고 불교관련 정책을 외면하는 이유에 대해 묻고 싶다"고 비판했습니다.

종교편향불교왜곡대응특별위원회는 "대통령이 공약하고 선언한 공정과 상식, 통합정치를 행동으로 보여주길 바란다"며 "지극히 공정하고 상식적인 다음의 촉구가 이행되지 않을 시 불교계는 물론 공정과 상식을 추구하는 모든 국민과 연대하여 분연히 행동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그러면서 "국가 주요 인사정책에서 편향적 인사정책을 즉각 중지"하고 "민족 분열과 민주주의를 말살하고 부정부패 원흉으로 국외 망명해 국가와 국민을 배신한 이승만 기념관 국유지 건립을 중지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또한 "독립군 홍범도 장군 흉상 철거 철회와 이태원 참사 유가족에 대한 진실된 추모"와 "국가간 계층간 이념간 종교간 갈등 조장을 중지하고, 국민통합을 위한 정책 수립"을 요구했습니다.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박운기 2023-11-23 19:44:15

    종교편향 외치지 말고 불자 정치인 육성 방법을. 고민하라.
    국힘당은 99% 기독교당이다.
    눈으로. 보면서. 무슨 생각을 하는지 모르겠다.
    단체만. 수두룩하게. 만들면 뭐하는가?
    국회의원수가 많아야 불교를. 지탱할 것이 아닌가?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