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광주 증심사, 오백나한대재 봉행

광주 무등산 대표 사찰 증심사가 어제 경내 오백전 앞에서 ‘오백나한대재’를 봉행했습니다.

법회는 육법공양을 시작으로 증심사 대중 스님들의 불공, 합창단의 음성공양과 주지스님 법문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주지 중현스님은 신도들에게 매 순간 내면의 부처님을 찾아야 한다며 “오늘 이곳에서 내 안의 부처를 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정유재란 이후 1609년에 복원된 증심사 오백전은 광주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 건물이자 증심사 대표 기도처로 알려져 있습니다.


 


호남지사 조효근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호남지사 조효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