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나누며하나되기, 고려인후손 한국전통문화 체험

천태종 나누며하나되기가 고려인 후손을 대상으로 역사탐방과 한국 전통문화체험행사를 개최하고 격려했습니다.

나누며하나되기는 지난 13일 인천에 거주하고 있는 고려인 후손 3세와 4세 30명을 대상으로 한국 전통문화 체험행사를 진행했습니다.

고려인 참가자들은 한국전쟁 당시 인천상륙작전기념관과 인천시립박물관 탐방을 통해 평화의 소중함과 호국영령의 애국ㆍ독립정신을 기렸습니다.

또, 창경궁을 탐방하며 한민족 오천년의 역사와 민족의 정체성을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어 천태종 서울 관문사에서 연꽃등 만들기와 사찰음식 등 불교 전통문화를 체험하며 상생과 포용의 정신을 되새겼습니다.

이날 행사에 참가한 윤엘리자베타 씨는 “우크라이나에서 5명의 가족과 함께 작년에 한국에 왔는데 힘겨웠던 시간들을 주변에서 많은 도움을 주어 이겨낼 수 있었다”면서 “고려인에 대한 관심을 가져줘서 정말 고맙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하경목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경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