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피플 상월결사 인도순례
부처님 탄생지 도착‥회향까지 333km 남아

상월결사 인도순례단이 인도와 네팔 국경을 넘어 부처님의 탄생지인 룸비니에 도착했습니다. 누적 거리 834km를 걸은 순례단은 이제 회향까지 333km를 남겨뒀습니다.

순례 34일차 콜리야를 출발해 14km를 행선한 순례단은 간단한 아침공양을 마치고 차량으로 이동해 인도와 네팔의 국경을 넘었습니다. 

가마하리야에서 다시 8km를 이동한 순례단은 마침내 부처님의 탄생지인 룸비니에 도착했습니다. 

열반지인 쿠시나가르를 출발한지 나흘만입니다. 

그동안 상월결사 인도순례단은 2,600년 전 석가모니 어머니 마야부인의 친정인 꼴리야 족의 땅을 지나고 호이니강을 건너 석가족의 땅을 밟았습니다. 

수많은 전쟁과 상흔의 땅을 지나며 부처님이 그랬던 것처럼 순례단은 생명존중의 원력을 더욱 굳건히 하며 부처님의 길을 좇았습니다. 

부처님의 탄생지인 룸비니에서 기도법회를 봉행한 순례단은 오늘 다시 국경을 넘어 순례의 회향지인 쉬라바스티 기원정사로 향합니다. 

생명존중, 붓다의 길을 걷고 있는 상월결사 인도순례는 이제 회향까지 333km를 남겨두고 있습니다. 

정도스님/법주사 주지
(상월선원 (상월결사) 인도순례의 원만성취로 불교 중흥을 우리가 꿈꾸고 있습니다. 무사히 귀국할 때까지 저희들이 기도하고 응원을 하겠습니다.)


하경목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경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