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 천명사, 어려운 이웃 위한 '자비의 도시락' 전달부산 중구 주민센터에 도시락 15세트 전달

 

부산 천명사 주지 보신스님이 어려운 이웃을 위한 자비의 도시락을 전달했습니다.

천명사 주지 보신스님은 지난달 27일 부산 중구 중앙동 주민센터를 방문한 가운데 관내 독거어르신들을 위한 자비의 도시락 15세트를 전달하고 부처님의 자비가피가 함께 하길 기원했습니다.

보신스님은 “소외계층에게 전달될 도시락을 준비하면서 너무 행복했으며 앞으로도 이웃과 함께하는 나눔 행사를 통하여 지역사회에 따뜻함을 전달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전달된 도시락은 천명사에서 운영하는 '자연 속의 밥상'(부산 중구 중앙동 충장대로5번길 5)에서 마련한 것으로 천명사는 지난 연말에도 자비의 도시락을 전달하는 등 지역 주민을 위한 자비의 보시 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습니다. 

도시락을 전달받은 한 어르신은 “공공요금도 오르는 등 고물가 시대에 이렇게 이웃에게 온정을 베풀어 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습니다. 

오용만 기자  syous0414@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용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