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천태종 전 총무원장 도정스님 영결식 엄수1월 19일, 단양군 영춘면 하리서 종단장으로

천태종 제16대 총무원장을 역임한 원로위원 도정 스님의 영결식이 오늘 단양군 영춘면 하리 특설무대에서 종단장으로 엄수됐습니다.

영결식에는 천태종 종정 도용 대종사를 비롯해 원로원장 정산스님, 총무원장 무원스님, 종의회의장 세운 등 종단 스님과 대중이 참석했습니다.

이날 영결식에서 원로원장 정산스님은 “연화극락에서 천태일승의 높은 법문을 길이 받아 지니시어 극락왕생 하소서”라고 창혼착어를 했습니다.

장의위원장인 총무원장 무원스님은 추도사를 통해 “종사님의 전법 원력을 이어 시대 발전과 만 중생의 평화를 구현하는 데 진력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영결식에는 김영환 충북지사가 조전을, 진각종 통리원장 도진 정사와 박보뮨 문체부 장관, 정진석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이 근조화환을 보냈습니다.

영결식이 끝난 뒤 지화로 단장한 도정스님의 법구는 위패와 영정 오색 만장을 앞세워 장지로 이운됐습니다.

도정스님은 1968년 단양 구인사에 입산해 1973년 상월원각대조사를 은사로 득도했습니다. 총무원 총무부장, 사회부장, 8~14대 종의회의원, 감사원장, 종의회의장을 거쳐 2012년 11월 제16대 총무원장에 임명됐습니다.


윤호섭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호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