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조계종 종교평화위 "김진욱 공수처장 사퇴하라"

 

김진욱 공수처장이 신년 시무식에서 찬송가를 부른 것과 관련, 조계종 종교평화위원회가 공수처장 사퇴를 촉구했습니다. 

조계종 종평위는 오늘 발표한 성명에서 "국가기관의 장이 본인의 그릇된 종교관에 휩싸여 공직의 본분을 저버리고 해당 기관 공무원들과 국민들에게 불편함을 준 것은 매우 중대한 범법행위"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공수처장은 누구보다도 정치적, 종교적 중립의 의무를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함에도 불구하고, 공식적인 자리에서 개인의 종교를 여과 없이 드러낸 행위는 어떠한 변명의 여지가 없다"며 "사정기관 책임자 자질과 최소한의 양심마저 버린 행위에 대해 공직자로서 책임을 지고 사퇴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종평위는 정부에 대해서도 "공직자들의 무분별한 종교차별 행위로 사회적, 종교적 갈등이 갈수록 깊어지고 있다"며 "정부는 공공영역에서 여전히 자행되고 있는 일련의 사안들을 개인의 일탈로 치부할 것이 아니라 공직사회에 만연하게 일어나고 있는 공정성에 대한 문제를 인식하여 재발방지를 위한 특단의 대책을 강구해 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BTN불교TV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TN불교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