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태고종 선암사 수호대책회의 개최

태고종이 지난 30일 선암사 적묵당에서 ‘태고총림 조계산 선암사 수호대책회의’ 개최하고 관련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이날 회의에는 총무원장 호명스님과 선암사 주지 시각스님, 원로의원과 종회의원, 중진 스님 등 70여명이 참석했습니다. 

지난 7월 7일 고법 본안 소송과 7월 20일 차 체험관 파기환송심 승소에 대해 조계종 측의 상고에 대책과 일부에서 실효점유 발언에 대한 관련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총무원장 호명스님은 선암사가 단 한번도 우리 것이 아니라고 생각한 적도 없지만 끝까지 지켜서 후대에도 태고종 선암사로 남도록 하자"고 당부했습니다. 

주지 시각스님은 "주지 소임을 맡으면서 다짐했던 수호 결의는 변한 바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날 회의에서는 △문도별 비상연락망 확충 △경찰서 시청 소방서 등 관계기관 협조요청 △결의대회 개최 및 종단 행사시 결의문낭독 △수호기금 마련 위한 대웅전 개금불사 각 사찰 권선 등의 참여방안을 도출하고, 변호사 선임 등 후속 재판에도 철저히 준비하는 등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고 태고종은 밝혔습니다. 

특히 참석한 스님들은 '태고법손들은 선암사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걸겠다'는 결의를 다시 한번 되새겼다고 덧붙였습니다.


하경목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경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