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
대불청 부산지구 외국인근로자 축구단 창단

대한불교청년회 부산지구가 부산지역 외국인근로자들을 위한 축구단을 창단하고 후원금과 유니폼을 전달했습니다.

대불청 부산지구는 3일 부산 금정중학교에서 축구사랑 회장 하림스님, 김성권 대불청 중앙회장, 유진상 부산지구 회장, 류상영 외국인근로자 축구단 단장, 미얀마ㆍ네팔 근로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외국인근로자 축구단을 창단했습니다.

축구단은 네팔ㆍ미얀마와 한국 3팀 등 총 40여명으로 구성됐으며, 창단식과 함께 스님과 불자들의 축구 동호회 축구사랑과 대한불교청년회가 후원금과 유니폼 등을 전달했습니다.

하림스님은 “국적을 떠나 축구를 통해 모두 한식구로 오래 지내며, 부처님 법을 통해 즐거운 한국생활을 이어나가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부산불교지도자포럼, 미래에셋생명, 한마음오피스 등이 정기후원과 물품지원을 통해 외국인근로자들에게 축구를 통한 희망을 전달할 예정입니다.

보도=부산지사 제봉득


부산지사 제봉득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지사 제봉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