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종교계, 저출산 극복에 앞장 선다

불교를 비롯한 종교계가 저출산 현상을 극복하기 위해 가족친화적 가치관 확산과 결혼, 육아, 주거 등 사회문화 개선에 적극 앞장서기로 했습니다.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는 오늘(30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종교계 저출산 극복을 위한 국민운동 선포식을 열고 가족 친화적 가치관 확산을 통한 사회문화개선과 생명존중 사상 전파, 아이와 부모가 행복할 수 있는 사회적 배려 강화 등에 노력하기로 했습니다.

선포식에는 종지협 공동대표 조계종 총무원장 설정스님을 대신해 사회부장 진각스님이 참석해 종지협 공동대표의장 김희중 대주교 등 7대 종교 대표와 저출산 극복 선언문을 낭독하고 적극 실천하기로 다짐했습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도 자리를 함께 해 저출산 극복에 종교계 역할이 크다며 향후 활동에 기대를 표했습니다.


이은아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