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교
서울 봉은사, 어르신 ‘효 잔치’‥공경의 마음 한가득

〔앵커〕

은혜를 기리고 받드는 사찰 서울 봉은사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지역 어르신을 초청해 효 잔치를 열었습니다. 점심공양부터 봉은국악합주단의 공연, 경품 까지 풍성한 잔치 분위기에 어르신들의 입가에 미소가 가득했습니다. 박성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서울 봉은사에 지역 어르신들이 모였습니다.

봉은사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펼친 효 큰잔치에 참여하기 위해서입니다.

은혜를 기리고 받드는 절 봉은사는 매년 5월이 되면 공경의 마음을 전하고 효를 실천하기 위해 지역 어르신을 대상으로 만발공양을 펼칩니다.

삼성동과 대치노인복지센터 등 200여 지역 어르신들이 초청됐습니다.

이재은 엄영순/서울 강남구
(가정의 달을 맞아 봉은사에서 이처럼 커다란 잔치를 베풀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평소 봉은사를 자주 오지만 이런 행사에 와보니 생각이 또 달라집니다. .)  

주지 원명스님과 사중 스님, 서울시와 강남구의원들은 앞치마를 두르고 정성껏 차린 한 끼를 자리마다 나르며 세심하게 챙깁니다.

푸짐한 잔칫상으로 기분 좋게 식사를 마친 어르신들은 봉은 국악합주단의 흥겨운 공연으로 박수를 보내며 흥겨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봉은사는 부처님의 가르침을 실천하기 위해 매년 지역 어르신을 모시고 효의 의미를 나누고 있습니다.

공일스님/봉은사 포교국장
(불교의 출가의 이미지가 마치 부모님께 불효하는 것처럼 돼 있지만 불교경전에는 불설대보부모은중경이라는 경전이 있는데 이 경전에는 부모님에 대한 은혜가 얼마나 큰가에 대한 내용이 적혀있습니다. 포교나 전법의 의미가 있는 것은 아니고 우리의 전통적인 효도에 대한 의미를 기리면서 행사를 하고 있습니다.) 

봉은사는 지역 어르신들에게 어버이 날 기념 카네이션 배지로 건강과 행복을 기원하고 선물을 전달하며 즐거운 분위기를 이어갔습니다.

BTN뉴스 박성현입니다.  


박성현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