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교
천태종 대광사, 한·중 차문화 교류대회

천태종 분당 대광사가 한·중 차문화 발전과 소통의 장을 열었습니다.

천태종 템플스테이 특화 사찰인 대광사는 어제 지관전에서 한중 차문화교류대회를 열고 양국의 다도 시연을 비롯해 한·중 차문화 발전과 증진을 위한 뜻 깊은 교류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번 교류회는 주지 월장스님을 비롯해 중국 경산만수사 방장 계흥스님 등 양국 사부대중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습니다.

월장스님은 정신을 맑게 하는 차는 수행의 방편으로 꼭 필요하다며 유서 깊은 경산다연 시연에 경의를 표했습니다.

중국 경산사에서 유래한 경산다연은 2022년 11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지정돼 세계적으로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습니다.
 


양유근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유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