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조계종 총무원장 진우스님 "의료개혁에 종교계 한마음으로 지지"
사진출처=대통령실 홈페이지


조계종 총무원장 진우스님이 "국민의 생명을 살리고자 정부가 추진하는 의료개혁에 조계종 뿐만 아니라 종교계는 한마음으로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진우스님은 지난 7일 오후 서울 진관사를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에게 의료개혁과 관련한 "대국민 성명도 여러 차례 냈다"며 "대통령을 중심으로 잘 해결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윤 대통령은 정부의 의료개혁에 대한 조계종의 지지에도 감사를 전하며, 국민의 생명과 건강 보호에 대한 의지를 표명했다고 대통령실이 전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조계종의 주요 인사들과 한문화체험관에서 만찬 자리에서 "조계종과 진관사가 국민의 마음 건강을 위한 명상을 대중화하고 전파하는 데 기여해오신 것을 잘 알고있다"고 했습니다. 

또한 진관사가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들에게 우리나라의 불교 음식과 문화유산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우리 문화를 세계에 알리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했습니다. 

대통령은 또한 고려 현종 때 창건된 진관사의 역사와 진관사에서 발견된 독립운동에 사용됐던 태극기에 대해 이야기를 듣고 "나라가 어려울 때 함께 힘을 모았던 호국불교 정신에 대해서도 감사하다"고 했습니다.

이날 방문은 진관사가 한국 불교의 명상, 음식 등 고유한 문화를 알리는 데 앞장서고 있음에 대한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는 대통령의 뜻에 따라 이뤄졌습니다.

윤 대통령은 진관사에 도착한 후 진우스님과 함께 대웅전 입구에서 관불의식에 참여했습니다. 

이후 대웅전으로 입장해 부처님께 참배하고 진우스님의 축원을 경청했습니다.

만찬 메뉴로는 조계종 사찰음식 명장 진관사 회주 계호스님이 준비한 잣죽, 잡곡밥, 쑥된장국, 도토리묵, 산나물, 전, 두부, 샐러드 등 사찰음식이 올라왔습니다.

대통령은 차담을 마친 후 방명록에 "마음의 정원 진관사의 법향이 온땅에 가득하길 빕니다"라고 기록했습니다.

방문에는 조계종 총무원장 진우스님, 총무부장 성화스님, 기획실장 우봉스님, 진관사 회주 계호스님, 진관사 주지 법해스님, 해봉문도회 의장 탄원스님, 불교신문사장 오심스님, 대통령실 이관섭 비서실장, 인성환 국가안보실 제2차장, 장상윤 사회수석 등이 참석했습니다.
 

사진출처=대통령실 홈페이지

 

사진출처=대통령실 홈페이지

 

사진출처=대통령실 홈페이지

 

사진출처=대통령실 홈페이지

 

사진출처=대통령실 홈페이지

 

사진출처=대통령실 홈페이지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