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국립전주박물관 학술대회 금산사 역사 인물 조명

국립전주박물관이 한국고대사탐구학회와 함께 지난 23일까지 이틀 동안 ‘인물로 보는 김제 금산사’ 학술대회를 개최했습니다.

금산사 처영기념관에서 열린 학술대회는 주지 일원스님과 박경도 국립전주박물관장 등 지역 사학계와 불교학 전공자들이 동참해 금산사를 배경으로 활약했던 스님과 인물들의 행적을 조명했습니다.

첫날 학술발표는 중앙승가대 이병욱 교수가 ‘진표의 점찰경에 관한 관점과 두가지 계승’을, 명지대 박미선 교수가 ‘금산사에서 법주사로 점찰법의 확산과 영심’을, 서강대 임평섭 교수의 신라 하대 심지의 불골간자 계승과 동화사 창건을 주제로 발표했습니다.

23일에는 전남대 홍창우 교수가 ‘금산사와 견훤’을, 한경대 김아그네스 교수가 ‘고려중기 황실과 혜덕왕사 소현’을 주제로 발표하고 종합토론을 벌였습니다.


호남지사 조용수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호남지사 조용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