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남해 미륵암 갑진년 정월맞이 방생법회 봉행국태민안과 제주 문경에서 순직한 소방관 극락왕생발원

남해 미륵암(주지 청운스님)은 지난 2월 17일 갑진년 정월을 맞아 수륙대재 용왕방생법회를 봉행했습니다.

남해 물건리 어부림 바닷가에서 열린 방생법회는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많은 이들을 위한 국태민안와 제주도 문경 화재로 명을 달리한 소방관들의 극락왕생을 발원하는 천도재로 그 의미를 더했습니다.

방생법회를 주관한 주지 청운스님은 "방생은 단순히 생명을 살리는 것에 머물지 않고 부처님의 가르침 대로 자비와 나눔의 삶을 살겠다는 서원을 되새기는 계기가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나와 가족을 위한 기도도 중요하지만, 나라를 위해 순직한 고혼과 모든 일체 중생을 위한 기도로 우리사회가 재난과 재해가 없기를 바라는 동체대비의 원을 세우는 것이 더 중요하다다"고 설했습니다.    

한편, 신도 100여명과 함께 봉행한 미륵암 수륙대재 용왕방생법회는 불탑뉴스신문사 후원으로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조용수  pressphoto@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