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
영주암, 불국당 정관 대종사 열반 1주기 추모 다례

평생 어린이포교와 사회복지로 불법 홍포에 매진했던 불국당 정관 대종사 원적 1주기를 추모하는 다례재가 부산 영주암에서 봉행됐습니다.

영주암은 지난 13일, 문도대표 범산스님을 비롯해 범어사 방장 정여스님과 주지 정오스님 등 사부대중 200여 명이 동참한 가운데 ‘불국당 정관 대종사 열반 1주기 추모다례재’를 봉행하고 스님을 기리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어 오후에는 안국선원 선원장 수불스님과 범어사 사부대중이 함께한 가운데 범어사 비림에서 정관스님의 ‘불(佛)’자를 새긴 비석을 제막했습니다.

문도대표 범산스님은 “추모다례와 비석 제막식에 동참한 사부대중에게 감사를 전하고 스님의 유지를 잘 받들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부산지사 오용만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지사 오용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