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윤 대통령, 천태종 구인사서 국민평안 기원..22개월 만에 재방문

윤석열 대통령이 22개월 만에 천태종 구인사를 재방문해 국민 평안을 기원했습니다.

천태종은 19일 오후 단양 구인사를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을 환대했습니다.

현직 대통령의 구인사 방문은 윤석열 대통령이 처음입니다.

윤 대통령은 대선후보 시절인 2021년 12월 31일 상월원각대조사 탄신 110주년 봉축법요식에 참석했으며, 당시 구인사 재방문을 약속했고, 그 약속을 약 22개월 만에 지켰습니다.

이날 천태종 총무원장 덕수스님, 종의회의장 세운스님, 원로위원 도산스님, 총무부장 시용스님, 교무부장 도웅스님 등 종단스님들과 윤석열 대통령은 대조사전을 참배하고 국가의 안녕과 전 국민의 평안을 기원했습니다.

종정 도용대종사는 윤 대통령의 예방을 받고 종단 주요 소임자 스님들과 늦은 점심 공양을 함께하며 환담했습니다.

천태종이 이날 점심 공양으로 준비한 음식은 스님들이 직접 유기농으로 키운 배추·호박 등의 농산물로 만든 송이 호박국·배추김치·취나물 볶음·두부전 등이었습니다.

이 자리에서 윤 대통령은 “유기농 친환경 농사를 지으며 환경보호를 하는 모습이 국민들에게 귀감이 될 것”이라고 말한 뒤 스님들에게 “부처님의 가르침을 애국불교·생활불교·대중불교를 실천해 오며 나라를 위해 항상 기도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감사인사를 전했습니다.

 


하경목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경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관세음보살 2023-10-21 05:13:45

    국립공원공단이사장 임명권자대통령 사찰국립공원정책으로 훼손된 국립공원구역안에 있는 사찰 정부예산지원하여 복구하십시오 다른사람들 시키지말고 대통령이 직접 현장파악 복구하십시오 몇천년전통사찰을 몇십년 정부의국립공원정책으로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