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천우정 국회직원불교신도회장 예방

조계종 총무원장 진우스님이 선명상 프로그램을 개발해 보급하려고 준비 중이라며 내년 되면 구체적으로 가시화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진우스님은 어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 천우정 신임 국회직원불교신도회장의 예방을 받은 자리에서 이 같이 말하며, 현대인들의 스트레스를 명상을 통해 진정시키면서 자리이타의 분위기를 조성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진우스님은 국회 직원불자들이 자부심을 가지고 포교에 역량을 집중시킬 것을 당부했습니다. 

천우정 회장은 ‘케이 팝’ 등 ‘케이 콘텐츠’가 전 세계에 널리 퍼지고 있는데, 부처님 가르침이 담긴 팔만대장경 등 고전을 세심하게 번역해 ‘케이 콘텐츠’로 활용했으면 좋겠다고 제안했습니다.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