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무원 스님, 당권주자 김기현 후보에 "자성을 밝혀야"

대한불교천태종 총무원장 무원스님이 지난 18일 충북 단양 구인사를 찾은 국민의힘 당권주자 김기현 후보에게 “부처님 말씀처럼 포용하는 넓고 깊은 마음으로 자성을 밝혀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무원스님은 이날 김 후보에게 “순백의 맑은 자성청정심으로 세상과 소통하고 공생하는 사회를 만들어야 한다"며 "먼저 스스로 마음속에 있는 본성, 마음의 길을 밝히라”고 조언했습니다.

그러면서 “우연이었던 필연이었던 간에 테이블 위 화분에서 수줍은 듯이 꽃을 피운 수선화처럼 눈에 보이지 않는 정성을 보여 달라”고 주문하자 김 후보는 휴대전화로 수선화를 촬영하기도 했습니다. 

무원스님은 “정치는 국민의 마음을 모으고 국민의 마음을 평안하게 하되, 출발점은 자신의 마음을 들여다보고 그 마음을 다스리는 것”이라며 우공이산이란 고사를 마음에 새기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에 김 후보는 “스님의 말씀을 가슴에 새기고, 항상 명심하도록 하겠다”면서 “빠른 시일 내에 구인사를 다시 찾겠다”고 화답했습니다.


하경목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경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