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조계종 전국비구니회, 미얀마인 돕기 구호품 전달

조계종 전국비구니회가 미얀마 내전으로 도피 생활 중인 미얀마인들을 돕기 위한 구호품 전달식을 진행했습니다.

전국비구니회는 지난 19일 전국비구니회관 1층 강당에서 침낭 500개, 방한복 400벌, 감기약 5,000통, 햄 2,000캔, 라면 400박스 등 3천만원 상당의 구호품을 재한 미얀마대학생 연합회와 재한 미얀마 봄 혁명 지지자 단체의 요청으로 마련하고 전달했습니다.

지난 2021년 8월 28일 1차 코로나 의료구호품 전달과 2022년 3월 1일 구호품 전달에 이어 세 번째 구호품 전달로, 재한 미얀마인들은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해 점점 관심에서 멀어지고 있는 미얀마를 지속적으로 돕고 있는 비구니회에 감사를 표했습니다.

비구니회는 불교 국가 미얀마가 다시 민주화를 이루고 평화를 되찾을 때까지 미얀마인들과 함께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최준호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