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봉불식’ 원행스님 “오늘 같은 감동 처음”

〔앵커〕 부처님이 깨달음을 얻은 성지 인도 부다가야에 최초로 건립된 한국사찰 분황사 대웅보전이 신행공간으로 생명력을 얻었습니다. 코로나19와 이상 고온에도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을 비롯해 종단을 대표하는 스님들이 직접 복장과 점안, 봉불식을 증명해 의미를 더했습니다. 원행스님은 수많은 불보살을 모셨지만 오늘처럼 감동적인 순간은 없었다고 소회를 밝혔습니다. 인도 부다가야에서 이은아 기자가 보도합니다.

 

  


이은아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권일상 2022-05-21 18:53:33

    2=格言 한말씀-, 지혜(智慧)로운 자와 同行을 하면 부귀영화(富貴榮華) 智慧를 얻고,
    사악(邪惡)한 자, 미련한 자(者)와 사귀면 해(害)를 받느니라.
    人生 역정(歷程)도 같습니다.
    Make Korea Great Again♥   삭제

    • 권일상 2022-05-21 18:52:50

      1=♥미국(美國) 바이든 대통령(大統領) 방한(訪韓)을 진심(眞心)으로 환영(歡迎)합니다.
      自由民主主義 天理로 世界를 선도(先導)하는 천혜(天惠)의 동맹(同盟)이며 우방(友邦),
      미합중국(美合衆國) 바이든 大統領님 환영(歡迎)합니다.
      사랑과 공의(公義), 歷史的 선도(善導)國 大統領
      여정(旅程)에 아름다운 뜻이 온전(穩全)이 이루어지길 祈願합니다.
      잔꾀 쇼, 통치(統治)로 난맥상(亂脈相)에 처(處)한 내나라 大韓民國-,
      國民들의 경성(警醒)을 기원(祈願)하며-,
      格言 한말씀-, 지혜(智慧)로운 자와 同行을 하면 부귀영화(富貴榮華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