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울산 천만사, 6·25 격전지서 위령재 봉행

6·25전쟁 당시 치열했던 격전지 중에서 전사자가 가장 많이 발생했던 경북 칠곡군 석적읍 칠곡보생태공원일원에서 지난 27일 전몰 군인 위령재가 봉행됐습니다.

위령재에는 울산 천만사 주지 향덕스님과 백선기 칠곡군수를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전사자의 고귀한 영혼을 달래고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렸습니다. 

천만사 주지 향덕스님은 “군번 없이 애국적인 희생과 호국정신 덕분에 오늘날 이 나라가 있다”고 말하며 “그분들의 숭고하고 고귀한 정신을 잊어서는 안 된다”며 극락왕생을 발원했습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전몰용사들의 고귀한 희생을 기억하고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보내며, 우리는 그들의 희생을 결코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대구지사 엄창현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지사 엄창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