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성북구청에서 쓰레기 처리할 수 있도록 조치"

BTN이 단독 보도한 서울 정릉 삼원사 인접 국유림 매립 쓰레기 처리 문제와 관련해 북부지방산림청이 성북구청에 문제를 처리하도록 조치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북부지방산림청은 “민원지가 성북구청에서 재해예방사업을 위해 국유림 사용허가를 받아 공사를 시행한 곳”이라며 “관리 책임은 수허가자인 성북구청에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성북구청에서 해당 문제를 책임처리 할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고 전했습니다.

지난 16일 삼원사를 방문한 성북구청 관계자는 민원이 발생한 부지가 산림청 소유로, 쓰레기 문제는 산림청이 다뤄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북부지방산림청은 해당 부지에 대한 사용허가를 받은 성북구청에 관리 책임이 있다고 설명자료를 배포했습니다.
 


윤호섭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호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남선거사 2021-09-01 10:04:47

    늘 기관들과 공무원들은 책임 떠넘기기에 급급하다. 이게 적폐가 아니고 무엇이 적폐란 말인가..? 한심한놈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