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수덕사 생전예수재

15일 방장 설정스님을 비롯해 주지 정묵스님 등 본, 말사 사부대중 2천여 명은 생전예수재와 수륙대재를 통해 나와 남을 분별하지 않고 이 세상 모든 생명들의 안녕과 평안을 기원했습니다.

설정스님은 “모든 죄는 뿌리가 없다며, 생전예수재와 수륙재를 통해 유주무주 모든 고혼들이 자성이 청정하다는 사실을 깨닫고 평안과 안락의 길로 나아가길 바란다”고 설했습니다.

동참 사부대중은 방생법회로 생명을 소중히 하는 부처님의 가르침을 실천했습니다.
 


이천운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천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