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
전국 불교 복지 종사자.봉사자 에너지 충전

전국 불교 사회복지시설 종사자와 봉사자들이 한 해 성과를 돌아보고 비전을 모색했습니다.

조계종사회복지재단은 어제 ‘제18회 전국 불교 사회복지대회 ’2016 한국불교 자비나눔 대축제’를 열고 불교 사회복지의 새로운 도약과 자비나눔 실천을 다짐했습니다.

불교사회복지심포지엄과 자비나눔 힐링콘서트, 자비나눔 대법회 등으로 진행됐으며 조계종 포교원장 지홍스님, 불교 사회복지시설 종사자와 봉사자 등 천여 명이 참석해 서로격려하고 축하했습니다.

앞서 ‘생애주기별 1인가구의 특성과 복지계의 역할’을 주제로 불교사회복지심포지엄을 열고 1인 가구 시대에서 불교복지의 역할을 고민했습니다.

가수 안치환의 공연으로 힐링콘서트를 진행했으며 불교 사회복지 발전에 힘쓴 시설과 종사자, 자원봉사자 21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했습니다.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스님은 포교원장 지홍스님이 대독한 치사를 통해 “사회통합과 중생구제라는 본연의 역할뿐만 아니라 사회복지와 자원봉사 영역 곳곳에 불교계 모든 단체가 주인이 돼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보도=이석호 기자


BTN불교TV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TN불교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