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
불영사 만결회 5주년..만일결사 수행 의지 다져

“성공은 노력하는 사람에게 놓아지는 운명의 다리다.” 라는 말이 있죠. 안으로는 청정한 마음을 발견하고 밖으로는 평화로운 세상을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는 수행공동체가 있습니다. 울진 불영사의 만일수행공동체 ‘만결회’인데요.  창립 5주년을 맞은 불영사 만결회가 기념법회로 자비 실천의지를 굳건하게 했습니다. 이동근 기잡니다.
------------------------------
‘오늘 하루에 최선을 다하며 지금을 살자’를 실천과제로 전 세계 사람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고 있는 만결회.

2011년 6월 16일 출범한 경북 울진 불영사의 수행공동체, 만결회가 5주년 축하 기념법회를 19일 봉행했습니다.

매일 아침 전 세계 8천여 결사회원과 하루를 시작하는 불영사 회주 일운스님은 지난 5년간 휴대전화로 고마운 마음을 담아 일상에서 실천하고 되새길 수 있는 법문, 마음편지를 보내고 있습니다.

int-일운스님 / 경북 울진 불영사 회주
(많은 사람들이 편지를 보면서 마음을 다스리고 집안에 다툼이 일어나는 것이 줄어들고 가출한 아이가 돌아오고 하는 등의 일들이 하나 둘 생기면서 마음편지는 정말 중요하고 행복하게 살아가는 방법, 이런 것을 심어주기 위해서 결사를 했는데 예상외로 많은 효과가 있습니다.)

만결회는 염불과 108배, 마음편지 수행과 더불어 매월 1인 만원의 보시금으로 캄보디아와 미얀마, 인도 등 어려운 아이들에게 학비를 지원하고 그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고 있습니다.

현재는 통일 바라밀숲과 사단법인 로터스월드,  인도 파담파니 관세음학교 등에 학자금을 후원하고 있습니다.

특히 5주년 기념법회에서는 네팔에 있는 아이들에게도 학자금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int-일운스님 / 경북 울진 불영사 회주
(아침에 (법문)메시지가 오면 가족들끼리 모여 앉아서 토론을 한답니다. 아이들도 용돈을 아껴서 만원의 회비를 어려운 나라의 아이들에게 학자금을 지원한다는 것에 대한 굉장한 보람을 가지고 많은 동참을 하고 있습니다.)

법회에 이어 불영사 합창단의 축하공연 등으로 힐링의 시간도 가졌습니다.

상처받은 현대인들에게 희망과 행복이 담긴 메시지를 전하고 평화로운 세상이 되기를 바라는 불영사 만결회.

만일 결사회는 2038년 회향을 목표로 오늘도 염불과 108배, 선행으로 부처님 가르침을 실천하고 있습니다.

BTN 뉴스 이동근입니다.

 

BTN불교TV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TN불교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