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종교지도자 중립‥깨끗한 선거 실현” 공동선언7대 종교, '공명, 천하우락재선거' 캘리그라피 퍼포먼스

조계종을 비롯한 7대종교 지도자들이 오는 12월 19일 제18대 대통령선거를 앞두고 바르고 깨끗한 선거 실현을 위한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대표의장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스님, 이하 종지협)는 9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7대 종단 종교지도자회의’를 개최하고 '바르고 깨끗한 선거 실현을 위해 국민께 드리는 말씀'이란 제하의 공명선거 공동선언을 발표했다.


△총무원장 자승스님(가운데)이 공명선거를 위한 공동선언문을 대표 낭독하고 있다. 왼쪽은 김능환 중앙선관위 위원장. 오른쪽은 홍재철 한기총 대표회장.

종지협은 공동선언을 통해 “후보자들 중 누가 더 적임자인지 선거를 통해 선택하는 것은 국가와 자신의 미래를 결정하는 것과 같다”면서 “그러기에 선거는 국민 모두가 참여하는 축제의 장이 되어야 하며, 국민이 희망과 꿈을 갖고 밝은 미래로 나아갈 수 있는 역사적 선거로 치러져야 한다”고 밝혔다.

종지협은 대통령선거에서 7대 종단의 중립을 선언하며 국민을 향해 ▶민주정치 발전과 국민화합을 위해 바르고 깨끗한 선거실현에 우리 모두 동참합시다 ▶유권자로서의 책임과 의무를 다하고 국가와 자신의 미래를 위해 반드시 투표에 참여합시다 ▶올바른 선택을 위해 정당ㆍ후보자의 정책ㆍ공약을 꼼꼼히 비교하고 따져보아 실현 가능한 공약을 제시한 후보를 선택합시다 ▶선거법을 위반하는 행위에 대하여는 눈 감아 주지 말고 서로 경계하고 지적하여 법을 어기는 일이 없도록 서로 도와줍시다 등을 당부했다.

또 정당과 후보자를 향해 ▶근거없는 허위사실이나 비방ㆍ흑색선전으로 국민의 의사를 왜곡하지 말고 정정당당하게 경쟁합시다 ▶선거 때마다 발생되고 있는 돈 선거를 뿌리 뽑는데 앞장서 주기 바랍니다 ▶정책으로 선의의 경쟁을 하여 유권자의 마음을 얻도록 노력합시다 등을 당부했다.


△'공명, 천하우락재선거' 캘리그라피에 손도장을 찍고 있는 자승스님.

이어 ‘공명, 천하우락재선거(天下憂樂在選擧, 천하의 근심과 즐거움이 선거에 있다)를 주제로 캘리그라피 퍼포먼스를 갖고 7대 종교지도자들은 각자의 이름에 손도장을 찍으며, 종교계의 선거 중립과 공명선거를 다짐했다.

앞서 김능환 중앙선거관리위원장은 “대통령 선거는 국회의원 선거나 지방자치단체장 선거와 성격이 전혀 다르다. 공정하게 되느냐 아니냐에 국민의 생활에 직접 영향을 미친다”면서 “당선될 대통령과 정당이 적법성을 확보해야 우리나라는 힘차게 나아갈 수 있다”며 공명선거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김 위원장은 “지난 4월 총선은 유례없이 공정하게 치러졌다고 자부한다. 각 종단의 지도자께서 솔선수범해 모범을 보이고 국민들에게 좋은 말을 한 것에 힘입은 것이다”면서 “대선에서도 각 지도자께서 좋은 말씀과 정교분리, 선거 중립을 견지하면 어디다 내놔도 부끄럽지 않을 것이다. 공명하고 공정하게 (대선이)치러지도록 지도해 달라”고 당부했다.


△7대 종교 공동선언 직후 손을 맞잡고 공명선거를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스님은 대표의장 인사말을 통해 “급변하고 있는 세계속에서 대한민국의 지도자를 선출하는 중요한 시점”이라면서 “대선이 비방과 흑색선전으로 얼룩지지 않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자승스님은 “국민에게 행복과 희망을 주기를 7대 종교가 함께 기원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날 행사에는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스님, 홍재철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김희중 한국천주교주교회의 대주교, 남궁성 원불교 교정원장, 최근덕 유교 성균관장, 임운길 천도교 교령, 한양원 한국민족종교협의회 회장 등 7대 종교지도자와 김능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이 참석했다.

바르고 깨끗한 선거 실현을 위해 국민께 드리는 말씀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12월 19일 실시하는 제18대 대통령 선거가 40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대통령 선거는 국정의 최고 책임자를 뽑는 선거입니다.

후보자들 중 누가 더 적임자인지 선거를 통해 선택하는 것은 국가와 자신의 미래를 결정하는 것과 같습니다.

그러기에 선거는 국민 모두가 참여하는 축제의 장이 되어야 합니다. 이번 대통령 선거가 국민이 희망과 꿈을 갖고 밝은 미래로 나아갈 수 있는 역사적 선거로 치러지길 기대합니다.

우리 종교지도자들은 12월 19일 제18대 대통령선거를 맞이하여 공명정대한 선거가 되도록 중립을 지키며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하면서 다음과 같이 국민께 간곡히 말씀드립니다.

첫째, 민주정치 발전과 국민화합을 위해 바르고 깨끗한 선거 실현에 우리 모두 동참합시다.

둘째, 유권자로서의 책임과 의무를 다하고 국가와 자신의 미래를 위해 반드시 투표에 참여합시다.

셋째, 올바른 선택을 위해 정당ㆍ후보자의 정책ㆍ공약을 꼼꼼히 비교하고 따져보아 실현 가능한 공약을 제시한 후보를 선택합시다.

넷째, 선거법을 위반하는 행위에 대하여는 눈 감아 주지 말고 서로 경계하고 지적하여 법을 어기는 일이 없도록 서로 도와줍시다.

그리고 정당과 후보자는,

첫째, 근거없는 허위사실이나 비방ㆍ흑색선전으로 국민의 의사를 왜곡하지 말고 정정당당하게 경쟁합시다.

둘째, 선거 때마다 발생되고 있는 돈 선거를 뿌리 뽑는데 앞장서 주기 바랍니다.

셋째, 정책으로 선의의 경쟁을 하여 유권자의 마음을 얻도록 노력합시다.

2012. 11. 9.

사)한국종교지도자협의회


                              공동대표의장  자 승(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공 동  대 표  홍재철(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공 동  대 표  김희중(한국천주교주교회의 대주교)
                              공 동  대 표  남궁성(원불교 교정원장)
                              공 동  대 표  최근덕(유교 성균관장)
                              공 동  대 표  임운길(천도교 교령)
                              공 동  대 표  한양원(한국민족종교협의회 회장)


하경목 기자

하경목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경목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