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
백운당 지흥 대강백 3주기 다례

근현대 한국 불교의 큰 스승 ‘백운당 지흥 대강백 3주기 추모다례재’가 조계종 총무원장 진우스님 등 300여 스님 참석한 가운데 담양 용흥사에서 봉행됐습니다.

다례재에는 스님의 상좌인 조계종 총무원장 진우스님을 비롯해 백양사 , 범어사 등 교구본사 주지 스님과 종단 주요 소임자 스님 300여 스님이 동참해 추모했습니다.

분향과 헌다, 종사영반, 백양사 수좌 일수스님의 행장소개, 추모입정, 백양사 주지 무공스님, 범어사 주지 보운스님  추모사, 내빈헌화 등이 이어졌습니다.

총무원장 진우스님은 “은사 스님의 기일을 알리지 않았는데도 많은 스님들이 참석해 주셔 감사하다” 며 “불교 미래를 위해 전법에 매진하자”고 인사했습니다.

진우스님/ 조계종 총무원장
(불교의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느냐 그 생명은 포교에 있다. 그래서 포교를 어떻게 하느냐 전법을 어떻게 하느냐. 여기에 우리 종단과 불교의 미래가 달려있다는 생각이 있어서 거기에 매진을 해서...)


호남지사 김민수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호남지사 김민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