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신행
청담 대종사 손상좌들 첫 합동다례재 봉행

청담 대종사 손상좌들이 왜색불교를 청산하고 청정수행가풍을 회복해 한국불교의 당간을 세운 청담스님의 유지를 받들기 위해 처음 합동 다례재를 봉행했습니다. 

서울 삼각산 도선사는 어제 경내에서 주지 태원스님, 청담 대종사 손상좌회 회장 도호스님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담 대종사 손상좌 합동다례재를 봉행했습니다. 

합동다례재는 명종과 죽비삼배, 종사영반 및 헌다, 반야심경 봉독, 도호스님 인사말 등으로 진행됐습니다.

청담 대종사 손상좌회 회장 도호스님은 "도선사 주지 태원스님이 먼저 제안해 오늘 비로소 청담 대종사 손상좌 합동다례재를 처음 지내게 됐다"며 "문중의 단합하는 힘을 발휘해 향후 후대에 귀감이 되고자 정진할 것"이라고 다짐했습니다.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