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윤리와 인문학으로 만나는 불교사상’ 발간

조계종 백년대계본부 불교사회연구소가 현직 윤리 교사들이 직접 기획하고 집필에 참여해 완성한 ‘윤리와 인문학으로 만나는 불교사상’을 발간했습니다.

이 책은 중·고등학교에서 불교 윤리사상을 가르쳐야 하는 교사와 예비교사들을 위해 제작됐으며, 총 3장으로 구성됐습니다.

제1장은 2600년 전 왕자로 태어난 고타마 싯다르타의 깨달음으로 시작해 한국불교의 특징까지 시대와 장소에 따라 변화한 불교윤리와 사상을 압축적으로 소개합니다.

제2장은 오래된 불교를 지금 여기의 실존적인 문제 상황으로 불러내 적용해보는 과정에서 불교와 독자들 스스로 함께 할 수 있도록 구성했습니다. 

제3장은 고등학교 ‘고전과 윤리’라는 과목에 소개된 〈수심결〉과 〈금강경〉이라는 고전의 이해를 돕기 위한 내용입니다.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