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천태종, 백중 앞두고 서울 사찰 ‘전면 방역’

천태종 산하 NGO 단체 나누며하나되기가 어제 서울 관문사에서 방역 전문업체인 나모세이프존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살균 소독작업을 실시했습니다.

업무후원 협약에 따라 나모세이프존은 백중을 앞둔 천태종 서울 관문사를 비롯해 명락사, 구강사, 성룡사, 삼룡사 등에 살균 소독작업을 실시했습니다. 

또한 각 사찰에 덴탈 마스크 5만 장, 손 소독제 2천개 등 코로나19 방역물품을 전달했습니다.

관문사 재무 홍법스님은 “백중 회향법회를 앞두고 신도님들이 건강한 신앙생활에 전념할 수 있도록 수행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남동우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동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