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동국대 불교학술원 ‘정법당간, 경산 대종사!’ 세미나

동국대학교 불교학술원이 내달 12일 대한불교조계종 국제회의장에서 ‘대한불교조계종의 정법당간, 경산 대종사!’를 주제로 학술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9일 밝혔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대한불교조계종이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K-Buddhism 문화콘텐츠 구축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됩니다. 

학술원은 이번 세미나에 대해 “유구한 역사성과 다양성을 가진 한국불교의 문화콘텐츠를 첨단 기술로 가공·제작하고 ‘고승 아카이브’를 구축으로써 국내외 유저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불교문화콘텐츠 플랫폼을 구축하는데 목적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학월 경산(鶴月京山, 1917-1979) 대종사는 청정 수좌의 표상이자 정화불사와 통합종단을 주도한 스님입니다. 통합종단 이전인 1961년 2월 총무원장으로 선출됐으며, 통합종단 이후에도 1966년, 1973년, 1979년 총 세 차례 총무원장에 선출됐습니다. 

또한 1975년 제9대 총무원장 시절 불교계 숙원사업이던 ‘부처님 오신날’ 공휴일 제정을 이끈 장본인이기도 합니다. 동국대 이사장 재임시엔 역경원을 개설하고 종비생 제도와 군승 제도를 확립했으며 총무원장이 종단의 대표권을 가지고 종무행정을 책임지는 총무원장 중심제의 토대를 마련하기도 했습니다. 

학술원은 이번 학술세미나가 대한불교조계종의 정법당간으로서 경산 대종사를 조명하는 시간으로 구성됐다고 밝혔습니다. 

발표와 논평은 이판과 사판에 있어서 장애가 없었던 학월 경산의 삶과 가르침을 연구할 수 있도록 불교교학과 불교사학, 응용불교학 분야 학자들이 참여합니다. 총 4개의 주제로 구성된 이번 행사는 △학월 경산의 수행과 지계 △경산 대종사의 정화불사와 종단화합 △학월 경산의 총무원장 중심제 △경산 대종사의 포교행 등 순서로 진행됩니다. 


BTN불교TV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BTN불교TV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