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단
승려대회, 흐트러짐 없이 여법하게 진행됐다5000여 스님 한목소리 "정부 종교편향 그만" 규탄..BTN불교TV 전국 생중계

〔앵커〕 

전국에서 결집한 5000여 스님이 오늘 조계사에서 현 정부의 종교편향 차별행태를 한 목소리로 규탄했습니다. 조계종 종정 예하는 교시를 통해 모든 존재가 존중받아야 한다며 화합을 당부했습니다. 종단을 초월한 초유의 전국승려대회는 예고한 대로 승가 위의에 흐트러짐 없이 여법하게 결의를 전했습니다. 이은아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전국에서 결집한 5000여 스님이 대회 시작 전부터 일찌감치 도착해 조계사 일대를 가득 메웠습니다.

오후 2시 명고에 이어 육바라밀의 가르침을 담은 여섯 번의 명종이 허공을 가르고 조계사 주지 지현스님이 부처님 전에 전국승려대회 봉행을 고했습니다.

5000여 대중은 적극적으로 상황을 개선하지 못한 자성의 의미로 백여덟 번의 참회진언을 합송하며 스스로 호법신장이 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불교계의 헌신에도 천진암과 주어사는 천주교 성지가 됐고, 당연한 권리는 침해와 규제로, 법으로 인정받은 문화재구역입장료는 통행세로 치부 받기 이르렀다며 그 한가운데 현 정부가 있다고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원행스님 /한국불교종단협의회 회장․조계종 총무원장
(기회는 불평등했고, 과정도 불공정했으며, 결과도 정의롭지 못했습니다. 전통문화를 보존 계승해야할 정부가 종교간 갈등의 원인을 제공하고 부추기며 책임을 전가하고 있습니다.)

또한 전국승려대회가 편협하고 차별적인 우리 사회 전체를 향한 파사현정임을 천명했습니다.

원행스님 /한국불교종단협의회 회장․조계종 총무원장
(오늘 우리 승가공동체의 결집은 불교계만의 이익을 위함이 아니며, 전통문화를 계승발전하고 수호하기 위함입니다. 편협하고 차별적인 사회를 향한 외침이며, 보다 나은 미래를 위한 파사현정의 몸부림입니다. 또한, 종교편향과 차별을 조장하는 분열의 세력에 준엄한 경책을 내리기 위함입니다.)

조계종 종정 예하는 원로의장 세민스님이 대독한 교시를 통해 각기 다른 모습의 모든 존재가 존중받아야 함을 강조하고 그 가운데서도 화합을 당부했습니다.

세민 대종사 /조계종 원로회의 의장 (종정 교시 대독)
(중생과 모든 부처님이 서로 침범하지 아니하며 산은 스스로 높고 물은 스스로 깊음이로다. 모든 불자여 부처님의 자비광명이 온 세계에 두루 하게끔 일심동체가 돼야 할 것입니다.)

이어 전국교구본사주지협의회 회장 덕문스님과 한국불교종단협의회 사무총장 도각스님이 대회연설을, 조계종 중앙종회 의장 정문스님이 국민에게 드리는 글을 통해 정부의 종교편향을 규탄하고 국민적 관심과 지지를 당부했습니다,

5000여 대중스님은 중앙종회 종교편향 특위 위원장 선광스님의 결의문과 전국비구니회장 본각스님 발원문을 통해 다시는 같은 일을 반복하지 않겠다는 결의를 다졌습니다.

종단을 초월해 한마음으로 조계사 대웅전에 결집한 스님들은 교계 안팎의 우려에도 승가의 위의를 잃지 않는 모습으로 여법하게 결의를 다지고 전했습니다.
 
BTN뉴스 이은아입니다.
 


이은아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업자들 2022-02-19 19:56:40

    조게종단에 실세가 있다던데 그의 작품이 아닌지?
    유발도사라고 재명이도 뒷방에서 만났다나???
    정교는 명확하게 분리돼야합니다..   삭제

    • 수선화 2022-01-30 01:00:18

      종교편향 다음 정교분리 는 왜 빠졌나요?
      종교와정치는 분리되어야하잖아요!
      예전에 정교분리 종교편향 아니었나요?   삭제

      • 이상희 2022-01-21 19:47:40

        정신
        있는거
        맞음? 코로나에 모여서? ㅜㅜ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