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강화 전등사, 사찰음식 도시락 나눔으로 온정 전해

 

강화 전등사가 동지를 맞아 팥죽과 사찰음식 도시락 나눔을 통해 지역민과 온정을 나누며 부처님의 자비를 실천했습니다.

전등사는 지난 22일 사찰음식 나눔 행사인 ‘공양다감(供養茶感)’를 열고, 정성껏 준비한 팥죽과 도시락을 인천관광공사를 비롯해 강화군 내 코로나19 방역 관계자와 취약계층 등에 전달했습니다.

도시락은 국내산 팥으로 만든 팥죽과 함께 연잎 밥, 겨울철 건강에 좋은 표고버섯 무국, 더덕 무침, 시래기볶음, 사찰김치 등으로 구성됐습니다.

공감다감은 ‘공양의 참된 의미를 알고 차의 맛을 느끼다’라는 의미로, 연중 진행되는 전등사의 사회공헌 나눔 행사입니다.

전등사 주지 여암스님은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로 더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며 “건강한 사찰음식으로 조금이나마 어려움을 이겨내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전등사는 앞으로도 사찰음식 나눔은 물론, 코로나19 방역 관계자와 소상공인, 문화예술계 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위로와 희망을 전할 계획입니다. 

 


이석호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