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선재스님, 독일 저널리스트 등에 사찰음식 강의 '호평'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 독일의 인플루언서와 음식 관련 저널리스트 50명을 대상으로 사찰음식 강의를 실시해 호평을 받았습니다.

11월 26일 실시간 화상회의 시스템 줌으로 진행된 강의는 한국관광공사 프랑크푸르트 지사와 협업해 이뤄졌고, 사찰음식 명장 1호 선재스님이 호두 재피 고추장 무침과 버섯 된장 채소볶음, 감자찜, 감자 옹심이 등 4가지 메뉴를 선보였습니다. 

선재스님은 사찰음식 조리법을 소개하고, 수행과 생명존중 사상 등 사찰음식에 담긴 의미와 제철 식재료의 중요성을 설명했습니다.

참가자들은 한국관광공사 프랑크푸르트 지사가 사전에 보낸 간장과 된장, 고추장, 참기름 등을 재료로 선재스님이 시연하는 메뉴를 직접 만들어보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참가자들은 “코로나19가 잠잠해지면 한국 사찰을 방문해 요리해보고 싶다”며 “흔히 구할 수 있는 식재료로 사찰음식을 만들었는데 정말 맛있었고, 흥미진진한 미식 여행을 하게 돼 감사하다”는 소감을 전했습니다. 

불교문화사업단장 원경스님은 “사찰음식 세계화를 위해 앞으로도 전 세계를 대상으로 더욱 활발한 강의와 교육을 이어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석호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