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여산당 철우스님 영결식 조계종 계단회의장으로 엄수

 

지난 1일 오전 6시 32분 법랍 55년, 세수 73세로 원적에 든 여산당 철우스님 영결식이 오늘 송광사 부산분원 관음사에서 계단회의장으로 엄수됐습니다.

영결식에는 조계종 원로의원 무봉 성우 대종사, 전계대화상 태허 무관 대종사, 계단위원 지현스님 등이 참석했습니다.

사부대중은 전 조계종 어산어장 원명스님과 전승원장 정오스님의 영결법요를 통해 스님의 마지막 길을 배웅했습니다.

태허 무관 대종사 / 조계종 전계대화상
(걸음걸음마다, 말씀 말씀마다, 생각 생각마다 오분향 흩날리니 그 향기 시방에 드날리고 그 명성이 멀리멀리 전해져서...)

1959년 청도 적천사로 출가한 철우스님은 1960년 향봉스님을 은사로 사미계, 1967년 자운스님을 계사로 비구계를 수지했습니다.

파계사 영산율원 율주, 조계종 계단위원과 단일계단 존중아사리, 법계위원회 시행위원과 의제실무위원을 역임하며 조계종단의 계단정립과 율사 양성에 헌신했습니다.

금곡스님 / 조계종 총무부장(총무원장 원행스님 영결사 대독)
(스님께서는 언제나 부처님의 정법 구현을 당부하셨으며 수행자가 수행자다워야 함을 하루도 거르지 않고 강조했습니다.) 

무봉 성우 대종사는 법어를 통해 철우스님의 원적을 애도했습니다.

무봉 성우 대종사 / 조계종 원로의원
(율사께서 남긴 사분율, 사미율의 등의 법신사리는 청정승가의 기틀이 됐고 보이신 지계가풍은 후학의 귀감이 됐습니다. 여산당 철우 각령이시여! 잘 가시오. 그리고 다시 만나 정진합시다.)

통도사 율원장 덕문스님은 문도를 대표해 스님의 가르침에 따라 수행 정진해 나갈 것을 서원했습니다.

덕문스님 / 영축총림 통도사 율원장
(저희 스님의 제자들은 여법 여율하게 화합하면서 스님의 가르침에 어긋나지 않도록 열심히 정진해서 오늘 받은 큰 은혜에 보답하도록 하겠습니다.)

여산당 철우스님의 49재 초재는 11월 7일 파계사에서, 2재부터 6재까지는 관음사에서, 막재는 12월 19일 파계사에서 봉행될 예정입니다.

BTN 뉴스 제봉득입니다.

 


제봉득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봉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