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222회 정기회 개회.. 호법부장 현민스님 만장일치 선출중앙종무기관 및 산하기관 종정감사 위해 휴회..10일 속개

조계종 중앙종회 222회 정기회가 호법부장 현민스님 임명동의안을 만장일치로 가결하고 중앙종무기관과 산하기관 종정감사를 위해 휴회를 선언했습니다. 단계적 일상회복을 선언한 위드 코로나 이후 열린 첫 종회도 방역지침을 준수한 가운데 활기와 일상을 되찾은 모습입니다.  

조계종 중앙종회 222회 정기회가 오늘 오전 10시 국제회의장에서 개회했습니다.

코로나19로 거리두기를 위해 전통문화공연장에서 열었던 종회도 원래의 국제회의장으로 자리를 옮기며 일상을 되찾는 모습이었습니다.

중앙종회의장 정문스님은 종법령 개정안과 내년 예산안 등 안건 처리에 만전을 당부하며 코로나 이후 불교의 역할을 강조했습니다.
 
정문스님/조계종 중앙종회 의장
(이제 코로나19로 고통받아온 국민들을 위무하고 계도하는 역할을 잘 수행해야 하겠습니다.)
 
15일 회기로 개회한 222회 정기회는 종법 개정안과 각종 위원회 위원 선출 등 인사안에 앞서 원활한 종무행정을 위해 호법부장 현민스님 임명동의안을 가장 먼저 상정하고 만장일치로 가결했습니다.

 

이번 종회는 예산 종회로 내년 중앙종무기관 예산안 심의를 비롯해 종법 개정안과 각종 위원회 위원 선출 등 인사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정문스님/조계종 중앙종회 의장
(우리 종단의 내년 예산안은 모두 855억원으로 편성돼 올라와 있습니다. 중요한 현안으로는 새로 종정예하를 추대하고 37대 총무원장을 선출하는 선거와 새 집행부의 출범, 종회의원 선거 그리고 통합종단 출범 60주년이라는 중요한 현안이 배치돼 있습니다.)
 
취임 4년 차를 맞은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소회를 밝히며 핵심사업과 내년 예산안에 관심을 당부했습니다.

원행스님/조계종 총무원장
(2022년은 총무원장으로서 임기가 마무리되는 해입니다. 혼란했던 시기 총무원장으로 취임한지 어느덧 4년차에 들어섰습니다. 36대 총무원장으로서 한국불교의 변화와 혁신을 선도하고 미래불교에 대한 열망으로 걸어온 지난 발걸음들이 여러분께 얼마나 공감이 됐는지 되돌아보게 됩니다.)  

중앙종회는 222회 정기회에 채택된 안건 가운데 호법부장 임명동의의 건을 처리하고 코로나19로 2019년 이후 시행하지 못했던 중앙종무기관과 산하기관 종무감사를 진행하기 위해 휴회를 선언했습니다.

중앙종회 222회 정기회는 오는 10일 속개해 종법 제개정안과 인사안 등을 다룰 예정입니다.
 


이은아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