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조계사, 태공당 월주 대종사 5재

지난달 22일 원적에 든 태공당 월주 대종사 5재가 조계사에서 봉행됐습니다. 문도대표 스님을 비롯해 원로의원, 중앙종회의장, 교육원장 등 종단 대표스님들이 참석해 스님의 가르침을 되새겼습니다.  

태공당 월주 대종사의 5재가 오늘, 조계사 대웅전에서 봉행됐습니다.

문도대표 도영스님 헌향과 원행스님 헌다로 시작된 월주 대종사 5재에는 도법, 평상스님 등 문도대표 외에 원로의원 자광스님, 중앙종회의장 정문스님, 포교원장 범해스님 등 종단 대표스님과 부실장스님 등이 참석해 스님의 가르침을 되새겼습니다.

문도대표 일원스님이 월주스님이 생전에 즐겨 드셨던 국수를 공양 올린데 이어 각계 대표 스님들이 꽃을 올리고 종사영반과 영상법문으로 스님의 빈자리를 추모했습니다.

진우스님/조계종 교육원장 
(요익중생의 도를 실천궁행 하시며 독수독생 하지 않으시고 세상과 더불어 향수하심 이야말로 관음과 보현에 다름 아닌 대종사님의 살림살이라 하겠습니다. 큰 스님의 수행적 삶은 그 덕화가 천지를 감싸이고 법계를 윤택하게 하셨습니다.)

법계위원 법산스님은 직접 지은 시를 낭송해 월주스님을 추모했습니다.

법산스님/조계종 법계위원
(월주 대종사님 극락세계에는 이미 팔공덕수가 있어 목마른 자가 없고 우물 팔 것도 없어 하실 일이 없을 것입니다. 잠시 숨 돌리시고 속히 오셔서 목마른 사바의 언덕에 해탈의 감로수를 뿌려주시옵소서.)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5재에 참석한 사부대중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 월주스님의 뜻을 이어 정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원행스님/조계종 총무원장 
(큰 스님의 뜻을 따라서 더욱 더 열심히 정진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대단히 감사합니다.) 

재가자 대표로 주윤식 중앙신도회장을 비롯해 정각회장 더불어민주당 이원욱 의원도 참석하는 등 그동안 49재에 참석하지 못했던 사부대중이 대웅전  앞 마당에 모여 스님의 극락왕생을 함께 발원했습니다. 
 
태공당 월주 대종사 6재는 다음달 1일 서울 영화사에 봉행되며 막재는 8일 금산사에서 봉행될 예정입니다.


  


이은아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