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한국의 피카소 중광스님 작품 고향 제주도로

 

한국의 피카소로 불리는 故 중광스님의 미술품이 고향인 제주 품에 안겼습니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특별자치도의회는 기증자 가나아트센터 이호재 회장과 1일 제주도청 삼다홀에서 ‘중광 미술품 기증 협약식’을 개최했습니다.

이호재 회장으로부터 중광스님의 미술품 432점을 제주도가 기증받는 협약식에는 생전 중광스님의 활동 영상과 미술품 10여점이 전시되며 큰 관심을 받았습니다. 

제주도는 저지문화지구 활성화에 중광 미술관 조성을 포함하고, 미술단체와 전문가들의 의견을 수렴을 거쳐 세부 계획 수립 및 행정절차를 이행할 계획입니다.

중광스님은 제주시 애월읍 출신으로 형식과 틀에 구애받지 않는 작품세계와 독보적인 그림을 선보이며 그리픽스-제일제당이 선정하는 ‘현대미술의 거장 12선’에 등재됐으며, 샌프란시스코 농 갤러리, 뉴욕 록펠러 재단 갤러리, 도쿄아트엑스포 등에서 전람회를 개최하는 등 한국의 피카소로 불리고 있습니다.

 


김건희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건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