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실시간뉴스
박영선 후보 "연등회, 템플스테이 각별히 신경쓰겠다"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 예방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연등회를 전 세계인이 즐기는 문화축제로 템플스테이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독특한 문화관광상품으로 적극 지원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가 오늘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을 예방했습니다.
 
박영선 후보는 불자인 어머니의 기도로 지금까지 정치활동을 이어가고 있다며 불교와 인연을 소개하며 법사위원으로 불교계 현안 등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져왔다며 인사했습니다.

특히 전통과 디지털문화 접목이 관건이라며 서울시의 전통사찰과 한국불교의 중심인 조계종과 조계사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
(전통과 21세기 디지털 문화를 잘 접목시키느냐가 관건인데 그 가운데서 특히 서울에는 전통사찰의 문화와 역사가 있고 또 불교의 1번지 조계종이 중심에 있기 때문에 서울시장과 불교의 관계는 여러 가지로 할 일이 굉장히 많이 있는 것 같습니다.)

이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연등회와 템플스테이를 세계인이 향유 할 수 있도록 특별한 지원을 약속했습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예비후보
(유네스코 문화유산으로 연등회 행사를 전 세계인이 사랑하는 행사로 만드는 일 또 템플스테이를 지원하는 일 이런 것들이 우리나라의 독특한 문화를 세계에 알릴 수 있고 또 그것을 세계인이 이미 관심 갖고 사랑하고 있다고 생각해서 제가 시장이 되면 각별히 그 부분에 신경을 많이 쓰겠습니다.)
 
원행스님은 세계문화유산에 걸맞은 인프라 구성이 필요하다며 연등회 전승관 건립 필요성을 강조하고 전통과 외국인 왕래가 용이한 남산 한옥마을 충정사를 후보지로 계획을 세우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서울의 국가적 의미와 역사를 잘 살펴 예전에 없던 서울의 모습을 만드는 데 노력해 달라며 기대의 뜻을 전했습니다.  

원행스님/조계종 총무원장 
(앞으로 큰 발원을 해서 서울시가 하지 못했던 여러 가지 일들을 잘 이어갈 수 있도록 많이 노력해주시기 바랍니다.)

박영선 후보는 불교계와 소통해온 경험을 바탕으로 전통과 디지털 문화를 접목하고 불교문화를 세계인이 향유할 수 있는 문화로 발전시켜가겠다는 계획을 특히 강조했습니다.


이은아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