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교
세계 디지털 야영대회 처음 열려

〔앵커〕

한국스카우트연맹이 처음 시도하는 세계 디지털야영대회가 개영했습니다. 세계 청소년들이 모여 서로의 문화를 체험해보고 자유로운 꿈을 펼쳐나가며 글로벌 인재로 성장해 나가는 모습을 정준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
〔리포트〕

전 세계 30개국 5천 2백여 명의 청소년들과 지도자들이 참가한 가운데 세계디지털야영대회가 개영했습니다.

온라인으로 진행돼 대자연 속에서 텐트를 치고 캠프파이어를 하는 모습을 찾아볼 수 없지만,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청소년들의 고립을 막고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는데 의미가 있습니다.

스카우트 대원들은 온라인 공간을 통해 매듭놀이, 디지털 탄소발자국. 방구석 맥가이버 등 디지털 미션을 수행하고 플래시 몹과 코로나19 매듭챌린지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했습니다.

올해 3월 한국스카우트연맹 신임 총재로 취임한 강태선 블랙야크 회장은 처음 시도된 온라인 야영대회를 응원했습니다.

강태선/한국스카우트연맹 총재
(본연의 스카우트 활동이 대자연에서 마음껏 뛰놀며 스카우트 활동을 하는 것이라면 이번 디지털 야영대회는 비대면으로 온라인 공간에서 전 세계 청소년이 함께 만날 수 있는 세계가 된다는 점에서 새로운 도전이라 생각합니다.)

세계스카우트연맹장 크레이그 튜르피에 의장은 “가장 가치 있는 일은 다른 사람의 삶에 행복을 불어넣는 것”이라며 축사를 했습니다.

크레이그 튜르피에/세계스카우트연맹 의장
(요즘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온라인 행사를 통해 서로 화합하는 기회가 생겼습니다. 스카우트는 서로를 지원할 때 더 강하다는 것을 다시 떠올립니다. 앞으로 4주 동안 알차고 재미있는 프로그램들로 구성된 디지털 야영대회에서 재미와 모험심, 우정을 느끼게 될 겁니다.)

한국스카우트연맹 명예총재 반기문 전 UN사무총장도 청소년들을 위한 환경의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사람들이 간과하고 살았던 환경문제들이 코로나19 같은 팬더믹으로 돌아온 것이라며 미래세대인 청소년들이 미리 관심을 가지고 성장해 주기를 당부했습니다.

반기문/한국스카우트연맹 명예총재
(저는 세계 시민들이 지속 가능한 발전 목표를 몸소 실천하자는 뜻에서 UN이 정한 지속가능한 발전목표 뱃지를 늘 착용하고 있습니다. 친애하는 스카우트 대원 여러분 코로나19 팬데믹은 이 인류적 약속의 실현을 더 이상 미룰 수 없음을 증명하고 있습니다.)

한국스카우트 불교연맹은 전 세계 청소년과 성인 지도자들을 상대로 한국 불교 포교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4년마다 국가별로 돌아가면서 개최되는 잼버리대회는 오는 2023년 8월 전라북도 새만금에서 열릴 예정입니다.

BTN 뉴스 정준호입니다.


정준호 기자  btnnews@btn.co.kr

<저작권자 © BTN불교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